사회
사회일반
정읍시 '악성 민원인 대처, 모의훈련' 실시
경찰서ㆍ보안업체 합동… 폭언ㆍ폭행 등 비상 상황 점검
기사입력: 2021/05/26 [18:41]  최종편집: ⓒ 브레이크뉴스 전북판
김현종 기자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전북 정읍시는 26일 청사 1층 종합민원과에서 민원서류 발급과정에 발생할 수 있는 폭언ㆍ폭행 등을 가상 시나리오로 설정해 경찰서 상황실과 핫라인으로 연결된 비상벨을 직접 눌러 난동에 관련된 대비 태세를 점검하기 위해 시민 대피ㆍ가해 민원인 제압ㆍ경찰 출동 등의 순으로 모의훈련(FTX)을 실시하고 있다.                       / 사진제공 = 정읍시청                                                                                                                                                            © 김현종 기자

 

 

 

 

 


 

경북 영주에서 '기초생활수급비를 받지 못한 것에 앙심을 품고 지난 2460대 남성이 행정복지센터를 찾아가 민원실 공무원을 흉기로 위협하고 폭행하는 사건이 발생하는 등 매년 이 같은 사례가 전국적으로 반복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행정안전부가 집계한 자료에 따르면 폭언협박폭행성희롱기물파손위험물 소지업무방해 등의 악성민원 건수는 201834,484201938,054202046,079건 등이다.

 

이에 따라, 폐쇄회로(CCTV)와 비상벨 설치행정전화 녹취 시스템 등이 마련됐지만 실제 현장에서 발생하는 폭언폭행 등을 제어하기에는 역부족이어서 정신적 고통을 호소하는 사례가 잇따라 근본적인 대책 마련이 필요하다는 지적이다.

 

전북 정읍시는 26일 청사 1층 종합민원과에서 민원서류 발급과정에 발생할 수 있는 폭언폭행 등을 가상 시나리오로 설정해 난동에 대한 대비 태세를 점검하기 위해 모의훈련(FTX)을 실시했다.

 

이번 훈련은 최근 지자체 민원실과 읍동 주민센터에서 민원인의 폭언폭행 등의 위해를 가한 사례가 지속적으로 발생함에 따라, 공무원과 자칫 2차 피해를 입을 수 있는 시민보호를 골자로 비상상황 대응능력을 체계적으로 향상시키기 위한 차원으로 마련됐다.

 

특히 폐쇄회로(CCTV) 카메라녹음 전화 운영상태 및 민원 응대 매뉴얼에 따른 민원인 진정중재 시도비상벨 호출피해공무원과 민원인 대피경찰 출동가해 민원인 제압 등의 순으로 대응 효과를 높였다.

 

, 실제로 정읍경찰서 상황실과 연결된 비상벨을 작동해 경찰과 보안경비업체의 현장 도착까지 소요되는 시간을 측정하는 등 각 상황별 대응반의 임무 수행 능력을 점검했다.

 

유진섭 정읍시장은 "코로나19 장기화 여파로 그 어느 때보다 대민행정이 어려운 요즘 악성 민원인으로부터 시민과 공무원을 보호하는 것이 무엇보다 중요하다""민원인과 공무원 모두에게 안전한 근무환경을 조성해 양질의 행정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시민의 안전 및 효과적 대응 능력 향상을 위해 시청 종합민원과를 비롯 23개 읍동 행정복지센터에 경찰과 핫라인을 연결한 비상벨 설치 등 다양한 악성 민원 발생 상황에 담당 공무원이 겪고 있는 스트레스를 해소할 수 있도록 힐링 프로그램을 운영하고 있다"고 덧붙였다.

 

아울러 "트라우마 극복을 위한 전문가 온라인 심리상담도 진행할 예정"이라고 설명했다.

 

한편, 도내에서는 지난해 68일 도청에서 민원인이 난동을 벌여 경찰이 출동하는 사건이 발생한 바 있다.

 

전주교도소에서 복역하다 출소한 A(45)'주거지원금을 주지 않는다'며 대걸레 자루를 들고 도청에 난입, 1층과 도지사실이 있는 4층에서 고함을 지르며 소란을 피우는 등 이틀 후 전주교도소 진입을 시도하는 과정에 정문에서 근무하고 있던 교도관에게 쇠파이프를 휘둘러 특수공무집행방해 등 혐의로 구속됐다.

 

이 밖에도, 2019326일 오후 240분께 악성 민원인이 술에 만취한 상태로 주민센터 공무원(전치 2주 부상)을 볼펜으로 찔러 특수공무집행방해치상 혐의로 체포돼 실형을 선고 받기도 했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이 번역한 영문의 '전문'이다.

Below is the 'full text' of an English article translated from the above article with Google Translate.

 

Jeongeup-si 'Responding to malicious complaints, mock training'

Joint police station and security companyChecking emergency situations such as violent speech and assault

 

Reporter Kim Hyun-jong

 

In Yeongju, Gyeongsangbuk-do, a man in his 60s visited the Administrative Welfare Center on the 24th, and threatened and assaulted civil servants in the Civil Affairs Office with a weapon on the 24th. Appeared.

 

According to the data compiled by the Ministry of Public Administration and Security, the number of malicious complaints such as abusive speech, intimidation, assault, sexual harassment, property damage, possession of dangerous goods, and obstruction of business was 34,484 in 2018, 38,054 in 2019, and 46,079 in 2020.

 

Accordingly, a closed circuit(CCTV), emergency bell installation, administrative telephone recording system, etc. were prepared, but it is not enough to control abusive abuse and violence that occur in the actual field, so it is pointed out that there is a need to prepare fundamental countermeasures one after another. to be.

 

On the 26th, Jeongeup City, Jeollabuk-do, conducted a simulation training (FTX) in the General Civil Affairs Division on the 1st floor of the government building to check the preparedness for riots by setting up a hypothetical scenario that may occur in the process of issuing civil petition documents.

 

This training is an emergency situation with the main focus of protecting civil servants and citizens who may suffer secondary damage as there have been continuous cases of victims of violent abuse and violence by civilians in civil petition offices of local governments and village centers in towns and villages. It was prepared as a dimension to systematically improve response capabilities.

 

In particular, the response effect was increased in the order of complaints, mediation attempts, emergency bell calls, evacuation of victims and civilians, dispatch of police, and suppression of victims according to the operation status of CCTV cameras and recording telephones and complaint response manuals.

 

In addition, by actually operating an emergency bell connected to the situation room of the Jeongeup Police Station, the time required to arrive at the site of the police and security guards was measured, and the ability of the response team in each situation was checked.

 

Jeongeup Mayor Yoo Jin-seop said, "It is most important to protect citizens and public officials from malicious complaints these days, where public administration is more difficult than ever due to the prolonged corona 19. We provide quality administrative services by creating a safe working environment for both civil servants and public officials. I will do my best to make it possible."

 

At the same time, "In order to improve the safety and effective response ability of citizens, public officials in charge of various malicious complaints such as the installation of emergency bells connected to the police and hotline in 23 administrative welfare centers in city halls, including the General Civil Affairs Division. We are running a healing program to relieve stress,” he added.

 

In addition, he explained, "We will also conduct expert online psychological counseling to overcome trauma."

 

Meanwhile, in the province, on June 8, last year, a civil petitioner rioted at the provincial government office and the police were dispatched.

 

Mr. A, 45, who was released from prison after serving in Jeonju prison, broke into the provincial government office with a mop sack, saying, 'We do not provide housing support funds,' and two days later, he made a noise and yelled on the first floor and the fourth floor where the provincial governor's office is located. In the process of attempting to enter, he was arrested on charges of obstructing the execution of special officials by swinging an iron pipe by a guard who was working at the front door.

 

In addition, at 2:40 p.m. on March 26, 2019, a malicious civilian was arrested and sentenced to imprisonment after stabbing a public official at the Community Center (two weeks injured) with a ballpoint pen while being drunk.

<ⓒ 브레이크뉴스 전북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롯데백화점 전주점 '함씨네콩식품' 특판
광고
많이 본 뉴스